강타 - Propose | My Station

강타 - Propose

214K Views
0K Likes
어떤 말부터 꺼내야할지 어떤 말이 멋질지
왠지 평소완 다른 내가 이상해 보이진 않을지
어디가 좋을지 고민했어 어떤 곳이 멋질지
우리 첨 만났던 이 카페 이젠 또 다른 두 번째 고백인걸
가끔은 이기적인 내가 많이 힘들었단 걸 알아
하지만 조금씩 달라질 내 고백을 받아줄래

너 없인 옷도 난 잘 고르질 못하잖아
방도 항상 지저분 할것같아
니가 없으면 술에 취한 날들만 늘어갈것만 같은데
너 없인 늦잠 자는 날 깨울수가 없어
식사도 제대로 하지 않겠지
무엇보다 니가 없인 단 하루도 살수가 없어
나와 결혼해 주겠니

이런 말 나도 많이 어색해 너의 맘은 어떤지
왜 자꾸 웃기만 하는거니 이런 내모습이 혹시 낯선거니
때론 힘든 날도 있겠지 때론 다투기도 하겠지
하지만 세상 그 무엇도 우릴 갈라 놓을순 없어

너 없인 옷도 난 잘 고르질 못하잖아
방도 항상 지저분 할것같아
니가 없으면 술에 취한 날들만 늘어갈것만 같은데
너 없인 늦잠 자는 날 깨울수가 없어
식사도 제대로 하지 않겠지
무엇보다 니가 없인 단 하루도 살수가 없어
나와 결혼해 주겠니

아무리 생각해봐도 멋진 말이 떠오르지가 않아
매일 아침 눈을 뜰 때마다 니가 곁에 있으면
이젠 날 어떻게 부를건지 생각했니 예전처럼 오빠라 부를꺼니
아기들은 몇이나 가질거니 난 둘이면 딱 좋은데
널 만난 이세상에 감사드리며 살게
혹시 너 내 마음 알고는 있니
어떤 두려움 망설임도 없이 널선택했어
그만큼 너를 사랑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