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irl's Day(걸스데이) _ One More(한번만 안아줘) MV | My Station

Girl's Day(걸스데이) _ One More(한번만 안아줘) MV

700K Views
3K Likes
The concept for Girl's Day's first mini-album "Everyday" is cuteness and purity, showing the different charms of the five members. They have grown into cute and lovable girls you would want to give a big hug.

The title song "One More" is written by the hit composer Nam Ki-Sang of "Twinkle Twinkle", using synthesizer sounds that match the cool summer, mixed with relatively retro melodies, showing the group's unique color.
Moreover, the repetition of the phrase "One More" may not be stimulating but is addictive making you hum the melody over and over again. Sojin's emotional vocals, Mina's spectacular high notes, Yura, Jihae, and Haeri's cute vocal and rap make fans' hearts flutter despite the hot summer weather.

ガールズデイ(Girl's Day) _ ハンボンマン・アナジョ(一度だけ抱きしめて/ONE MORE)

ガールズデイの生涯初のミニアルバム[Everyday]のコンセプトは清純さと可愛さで、5人のそれぞれ違った魅力を披露する。毎日抱きしめてあげたくなる純粋で可愛い少女に変身した。

タイトル曲「一度だけ抱きしめて」は「キラキラ」のヒット作曲家ナム・キサンと再び意気投合した曲で、夏に似合うシンセサイザーとレトロなメロディーがミックスされ、ガールズデイならではの独特な色を完成した。
また、繰り返される'一度だけ'という歌詞は刺激的ではないが思わず口ずさむようになる中毒性を持つ。特にソジンの感性的なボーカル、ミナの華やかな高音、ユラとジヘ、ヘリの可愛いボーカルとラップが完璧な調和を成し、蒸し暑い夏にもときめきを感じさせる。

걸스데이의 생애 첫 번째 미니앨범 'Everyday'의 컨셉은 청순함과 귀여움으로 5명 각기 다른 매력을 선보인다. 매일매일 안아주고 싶은 순수하고 귀여운 깜찍한 소녀로 변신했다.

타이틀곡 '한번만 안아줘'는 '반짝반짝'의 히트 작곡가 남기상과 또 다시 의기투합한 곡으로 시원한 여름에 어울리는 신디사이저와 상대적으로 복고풍인 멜로디가 믹스되어 걸스데이만의 독특한 색깔을 완성시켰다.
또한 "한번만"이라는 가사가 반복되면서 자극적이지 않으면서도 자꾸 흥얼거리게 만드는 중독성을 갖는다. 특히 소진의 감성적 보컬, 민아의 화려한 고음셔틀, 유라와 지해, 혜리의 귀여운 보컬과 랩이 완벽한 조화를 이뤄 무더운 여름에도 설레임을 느끼게 한다.